이명호의 야생화


 로그인  회원가입 Category : Category

사진 촬영법(기본편)
이명호  (Homepage) 2002-10-21 06:02:12, 조회 : 10,246, 추천 : 607

                                 ◐ 기 본 편 ◑
                                                                                 일동종합고등학교 교사   이   명   호                                                                                                          
1. 카메라와 부속기재 (Camera and Accessories)


  1) 사진의 발달

    (1) 해리오 그래프 (Helio Graphie) - 1822년 죠셉 니세포로 니예쁘스가 발표, 동판 위에 감광성
아스팔트를 발라서 암상자(Camera Obscure)로 촬영, 경유로 정착, 감광 5 - 6 시간 정도

    (2) 다게레오 타잎 (Dagerreo Type) - 1839년 프랑스 화가 다게르가 발표, 은판 또는 동판장에
은도금을 하고, 이것을 옥도정기에 쪼여 옥화은판으로 하여 암상자로 촬영, 수은 증기에 쪼여
화상을 만들었다.


  2) 원리

    빛의 직진 - 빛은 공기중에 직진한다. 직진하던 빛은 흰 물체에 부딪히면 반사되고 검은 물체에
흡수되며, 투명한 유리나 물은 뚫고 나가되 그 빛의 진행은 바뀐다. 바늘구멍을 통과한 촛불의 반사광은
암상자 내부면에 거꾸로 그림자가 맺혀진다.


  3) 사진이 되기까지

    카메라를 피사체(被寫體:찍히는 대상물)에 향하게 하고 촛점을 맞춘 뒤 피사체의 밝기와 상태에 따라
조리개와 셔터의 조작으로 적당한 양의 빛을 필름면에 닿게 하는 것을 감광(感光)이라 하는데
이것만으로는 사진이 되지 못한다. 눈에는 보이지 않는 상(잠상)을 눈에 보이게 하는 작업,
즉 현상(現像)이라는 작업을 하게 된다. 현상이 되어 나온 상은 실상의 명암과 반대가 되는데
이것을 음화(陰畵:네거티브)라 한다. 이 화상을 실제의 상, 양화(陽畵:포지티브)로 만들기 위해
인화지에 인화를 하게 된다.


  4) 카메라의 지식

    (1) Film Size의 차이에 따라

          하프판, 135mm판, 645판, 4×5판 등

    (2) Finder의 차이에 따라

        가. 투시 파인더식 : 핀트를 조절하지 않아도 되는 고정 초점식 카메라, 목측식(존포커스식) 카메라

        나. 1안(眼) 리플렉스(Reflex)식 : 렌즈에 통과한 상을 미러로 반사시키고 위쪽의
타 프리즘(Penta Prism)을 사용하여 핀트 글라스 위에 바로 보이게하는 카메라.

        다. 2안 리플렉스식 : 아래 위에 두개의 렌즈가 달린 카메라로 위의 것은 파인더 전용,
아래 것은 촬영용이다. 6x6판 카메라에 쓰인다.

    (3) 내장 노출계(內藏 露出計)의 차이에 따라

        가. E.E. Camera (Electric Eye) : 카메라 렌즈나 보디에 노출을 측정하는 수광창(受光窓)이 있어
자동적으로 셔터속도 또는 조리개를 작동시켜 적정 노출을 정해 주는 카메라

        나. TTL Camera (Through The Lens) : 렌즈면에 닿는 빛을 측정하는 방식. 1안 리플렉스 카메라가
이 방식이며 파인더 안에 있는 지침을 맞추는 것만으로 족하다.
"TTL AE Camera"라는 완전 자동 노출 구조식도 있다.


    (4) 셔터 (Shutter)의 차이에 따라

        가. 렌즈 셔터식 : 렌즈에 셔터가 달려 있는 카메라. 렌즈 교환이 불가능함. (예) E.E. 2안 리플렉스 카메라

        나. 포칼 프레임 셔터식 : 셔터가 보디의 필름면 바로 앞에 붙어 있고 틈새가 있는 엷은 막이 좌우
또는 상하로 빠르게 움직여 노출시키는 구조로 되어 있다. (예) 1안 리플렉스 카메라


    (5) 카메라의 부분 명칭

        가. 1안 리플렉스 카메라

        나. E.E. Camera

    (6) 카메라의 사이즈(화면의 크기)에 따라


  5) 필름(Film)의 지식

    (1) 구 조

       필름은 투명 베이스(아스테이트, 폴리에스테르)위에 감광성 유제를 균일하게 바른 것이다.
강한 빛은 두껍게, 약한 빛은 엷게 변화시킨다. 이것을 현상하면 강한 빛이 닿은 부분은 검게, 약한 빛이
닿은 부분은 희미하게, 피사체와는 반대인 명암(네가티브)이 생긴다.


    (2) 성 질

     가. 감광도(感光度 : Measurement of Sensitivity) - 감광도는 일정한 빛에 대해 어느 정도 빠르게
작용하느냐 하는 감광 속도를 말한다. 필름의 감도가 얼마인지 알아서 그 에 알맞는 노출을 결정해야 한다.

     나. 감색성(感色性 : Color Sensitivity) - 필름은 빛뿐 아니라 색에 대해서도 느끼는데 그색에 대해
느끼는 성질을 말한다. 감색성은 태양광과 같은 백광(白光) 안에 포함되어 있는 빨강, 초록, 파랑 등
각 색광 하나하나에 대한 느낌을 말한다.

     다. 입상성(粒狀性 : Graininess) - 필름의 젤라틴막 안에 분산되어 있는 할로겐화은 입자는 보통
그 지름이 0.1 - 7 ( 1 = 1/1,000mm )범위 인데, 입상성이란 그 입자가 필름 유제막 안에 어느 정도
가늘고 고르게 분포되어 있는가를 말한다. 입자가 가늘고 고르게 분산되어 있는 필름(미립자 필름)은
사진 화상을 곱고 세밀하게 나타낼 수 있으나 입자가 거칠고 큰 필름(조립자 필름)을 확대하면 입자도 커져
사진화상을 이룬 입자가 거뭇거뭇한 점으로 나타나 세밀한 묘사에는 부적합하다.


    라. 콘트라스트(Contrast : 명암의 대비) - 필름이 피사체의 밝고 어두움을 나타내는 데 있어
그 차를 어느정도 뚜렷하게, 검고 희게 또는 진하고 연하게 나타내느냐 하는 정도의 차를 말한다.
      ① 경조(硬調 : Hard) - 흑백의 적은차를 큰 농도차로 나타내는 것. <복사용 필름>
      ② 연조(軟調 : Soft) - 검정, 회색, 흰색을 적은 농도차로 나타내는 것. <인상용>
      ③ 중간조 ( Normal ) - 경조와 연조의 중간 < 일반 촬영용 필름 >


    마. 관용도(寬容度 : Latitude of Exposure) - 필름은 감광유제가 두 겹으로 발라져 있어 노출이 부족할
때는 위층의 고감도 유제가, 노출이 지나칠 때는 아래층의 저감도 유제가 작용하여 적당한 계조의 화상을
만들어 준다. 노출의 관용도가 넓은 필름이면 적정한 노출만 준다면 그늘(Shadow)의 섬세함(Detail)을
잘 나타내고 계조(Gradation)가 풍부한 사진을 만들어 준다.

    바. 해상력(解像力 : Resolving) - 사진 렌즈나 필름의 기록 능력, 즉 피사체를 어느 정도 세밀하게
나타내느냐 하는 것을 말한다. 입자가 가늘고 고운 필름은 해상력이 좋고, 그렇지 않은 필름은
해상력이 떨어진다.

    사. FOG - 필름이나 인화지를 현상했을 때 빛을 받지 않는 부분의 할로겐화은이 어느 정도 현상되어
거므스레하게 나타나는 것이다. 감도가 빠른 필름일수록 많이 나타나고 오래된 필름일수록 Fog가
많이 나타난다.

      ① 이레이디에이션(Irradiation) - 필름 유제층에 입사한 빛은 전부 바로 나가지 못하고 그 가운데
일부가 유제층 안에서 반사 또는 굴절하여 화상의 선명도를 낮춘다.

      ② 선예도(鮮銳度 : Sharpness) - 필름에서 칼날과 같은 정밀한 직선을 사이한 한쪽에 빛을 쬐어
현상했을 때 다른 한쪽에 나타나는 흑화현상(黑化現象)을 말한다. 이레이디에이션에 의해 선예도가
좋지 않으면 화상을 정밀하고 선명하게 나타낼 수 없다.

      ③ 하레이션(Halation) - 피사체 가운데 해나 전등과 같이 밝은 것이 있으면 렌즈를 통해 한번
필름 감광막에 닿은 빛이 막을 뚫고 들어가 필름 Base에 이르고 그것이 다시 반사하여 유제막에 감광되어
해, 전등 둘레에 둥근 원을 만드는 것을 말한다. 이 하레이션을 막기 위해서는 처음 감광막을 뚫고 들어간
빛을 어떤 방법으로든 흡수하여 다시 감광막에 반사되지 않도록 한다. 하레이션 방지막(Halation Backing)은
하레이션을 완전히 막을 수 없다. 그러므로 해, 전등을 직접 렌즈에 닿지 않게 한다.
강한 빛이 닿으면 Flare(점, 무지개 무늬)로 화상을 망친다.


  6) 조리개와 셔터 ( Diaphram and Shutter )

   1) 조리개와 셔터의 구성

       적정 노출을 정하는 조리개와 셔터의 구성 관계는 반비례이다. 즉, 조리개를 F8, 셔터속도를
1/125초로 조절했을 경우와 조리개를 F4, 셔터속도를 1/500초로 조절한 경우에는   같은 노출을 얻게 된다.


  2) 조리개의 역할

    조리개는 F1.4, F2, F2.8, F4, F5.6, F8, F11, F16, F22, F32등의 단계로 눈금에 의해 조리개의 크기,
즉 밝기가 표시되어 있으며 한 조리개마다 빛의 양은 1/2로 줄어든다.

     * 피사계 심도(被寫界 瀋度) : 한 점에 초점을 맞추었을때, 그 앞 뒤 어느 정도의 범위에 초점이 맞고
있는가를 말한다.
     * 피사계 심도는 조리개가 좁을수록 깊다.


  3) 셔터의 역할

      조리개는 빛의 강약을 조절하고, 셔터속도는 빛의 양을 시간적으로 조절하는 역할을 한다.
셔터는 "움직임"을 어떻게 포착하는가가 중요하다.

     가. T 셔터 (Time Shutter) : 셔터를 누를 때 열리고 다시 한번 누르면 닫힌다.
     나. B 셔터 (Bulb Shutter) : 셔터를 누르고 있는 동안만 열린다.
     다. I 셔터 (Instant Shutter) : 1초(1), 1/2초(2), 1/4초(4), 1/8초(8), 1/15초(15), 1/30초(30),
1/60초(60), 1/125초(125), 1/250초(250), 1/500(500), 1/1000초(1000), 1/2000초(2000)등으로
세분화되어 있다.
     라. 셔터의 싱크로(Synchro) 접점
       ① M접점 : 셔터 버튼을 눌러서 셔터 날개가 완전히 열릴 때까지의 시간이 18/1,000 - 20/1,000초
걸리도록 만들어진 카메라의 전기적 연결장치
       ② F접점 : 5/1,000 - 10/1,000초 걸리도록 만들어진 카메라의 전기적 연결장치
       ③ FP접점 : 포컬 플레인 셔터는 좁은 간격을 가진 셔터막이 필름 앞을 지나면서 필름면에 빛을
작용하기 때문에 FP접점은 그동안 계속해서 고른 빛을 내면서 타는 FP틀라스 플래시 벌브와 동조
발광하도록 만들어진 카메라의 전기적 연결장치
       ④ X접점 : 셔터가 완전히 열림과 동시에 전기가 통하도록 되어 있는 스트로보 플래시를 위한
카메라의 전기적 연결장치


  추천하기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